#보험코치김코치
#보험알려주는남자
#보실보실
-
'불평등한 고령화 방지' 보고서에 따르면
한국 66∼75세 노인빈곤율 42.7%(평균 10.6%),
76세 이상은 60.2%(평균 14.4%)로 38개 회원국 중 1위다.
노인빈곤율은 노인가구 중에서
소득이 중위소득의 50%에
미치지 못하는 가구비율이다.
OECD 보고서는 한국 노인빈곤율이
높은 이유로
"국가연금제도가 1988년 출범해
1950년대 출생한 경우 혜택을 받기
어려운 상황이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
교회와 성당에서 주는
500원을 받기 위해
새벽부터 줄을 선다.
지팡이는 아픈 다리를 위한 것이 아니다.
빨리 500원을 받기 위해서다.
노인들은 지팡이를 바닥에 찍으며 질주했다.
노인들은 1500원에 사실상 목숨을 건다
끼니이자 유일한 수입원이기때문이다..
-
지금의 여유로움과
욜로의 생활도 좋지만,
소비를 조금 아껴
지금의 내가 노인이된 나에게
미리 돈을 보내고 있다고 생각하고
조금씩이라도 노후를 준비하셔야합니다.
우리의 노후는 그 누구도
책임져주지 않습니다.
-
보험알려주는남자 김민기
#보험코치김코치
#보험알려주는남자
#보실보실
-
'불평등한 고령화 방지' 보고서에 따르면
한국 66∼75세 노인빈곤율 42.7%(평균 10.6%),
76세 이상은 60.2%(평균 14.4%)로 38개 회원국 중 1위다.
노인빈곤율은 노인가구 중에서
소득이 중위소득의 50%에
미치지 못하는 가구비율이다.
OECD 보고서는 한국 노인빈곤율이
높은 이유로
"국가연금제도가 1988년 출범해
1950년대 출생한 경우 혜택을 받기
어려운 상황이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
교회와 성당에서 주는
500원을 받기 위해
새벽부터 줄을 선다.
지팡이는 아픈 다리를 위한 것이 아니다.
빨리 500원을 받기 위해서다.
노인들은 지팡이를 바닥에 찍으며 질주했다.
노인들은 1500원에 사실상 목숨을 건다
끼니이자 유일한 수입원이기때문이다..
-
지금의 여유로움과
욜로의 생활도 좋지만,
소비를 조금 아껴
지금의 내가 노인이된 나에게
미리 돈을 보내고 있다고 생각하고
조금씩이라도 노후를 준비하셔야합니다.
우리의 노후는 그 누구도
책임져주지 않습니다.
-
보험알려주는남자 김민기 #보험코치김코치
#보험알려주는남자
#보실보실
-
'불평등한 고령화 방지' 보고서에 따르면
한국 66∼75세 노인빈곤율 42.7%(평균 10.6%),
76세 이상은 60.2%(평균 14.4%)로 38개 회원국 중 1위다.
노인빈곤율은 노인가구 중에서
소득이 중위소득의 50%에
미치지 못하는 가구비율이다.
OECD 보고서는 한국 노인빈곤율이
높은 이유로
"국가연금제도가 1988년 출범해
1950년대 출생한 경우 혜택을 받기
어려운 상황이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
교회와 성당에서 주는
500원을 받기 위해
새벽부터 줄을 선다.
지팡이는 아픈 다리를 위한 것이 아니다.
빨리 500원을 받기 위해서다.
노인들은 지팡이를 바닥에 찍으며 질주했다.
노인들은 1500원에 사실상 목숨을 건다
끼니이자 유일한 수입원이기때문이다..
-
지금의 여유로움과
욜로의 생활도 좋지만,
소비를 조금 아껴
지금의 내가 노인이된 나에게
미리 돈을 보내고 있다고 생각하고
조금씩이라도 노후를 준비하셔야합니다.
우리의 노후는 그 누구도
책임져주지 않습니다.
-
보험알려주는남자 김민기 #보험코치김코치
#보험알려주는남자
#보실보실
-
'불평등한 고령화 방지' 보고서에 따르면
한국 66∼75세 노인빈곤율 42.7%(평균 10.6%),
76세 이상은 60.2%(평균 14.4%)로 38개 회원국 중 1위다.
노인빈곤율은 노인가구 중에서
소득이 중위소득의 50%에
미치지 못하는 가구비율이다.
OECD 보고서는 한국 노인빈곤율이
높은 이유로
"국가연금제도가 1988년 출범해
1950년대 출생한 경우 혜택을 받기
어려운 상황이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
교회와 성당에서 주는
500원을 받기 위해
새벽부터 줄을 선다.
지팡이는 아픈 다리를 위한 것이 아니다.
빨리 500원을 받기 위해서다.
노인들은 지팡이를 바닥에 찍으며 질주했다.
노인들은 1500원에 사실상 목숨을 건다
끼니이자 유일한 수입원이기때문이다..
-
지금의 여유로움과
욜로의 생활도 좋지만,
소비를 조금 아껴
지금의 내가 노인이된 나에게
미리 돈을 보내고 있다고 생각하고
조금씩이라도 노후를 준비하셔야합니다.
우리의 노후는 그 누구도
책임져주지 않습니다.
-
보험알려주는남자 김민기 #보험코치김코치
#보험알려주는남자
#보실보실
-
'불평등한 고령화 방지' 보고서에 따르면
한국 66∼75세 노인빈곤율 42.7%(평균 10.6%),
76세 이상은 60.2%(평균 14.4%)로 38개 회원국 중 1위다.
노인빈곤율은 노인가구 중에서
소득이 중위소득의 50%에
미치지 못하는 가구비율이다.
OECD 보고서는 한국 노인빈곤율이
높은 이유로
"국가연금제도가 1988년 출범해
1950년대 출생한 경우 혜택을 받기
어려운 상황이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
교회와 성당에서 주는
500원을 받기 위해
새벽부터 줄을 선다.
지팡이는 아픈 다리를 위한 것이 아니다.
빨리 500원을 받기 위해서다.
노인들은 지팡이를 바닥에 찍으며 질주했다.
노인들은 1500원에 사실상 목숨을 건다
끼니이자 유일한 수입원이기때문이다..
-
지금의 여유로움과
욜로의 생활도 좋지만,
소비를 조금 아껴
지금의 내가 노인이된 나에게
미리 돈을 보내고 있다고 생각하고
조금씩이라도 노후를 준비하셔야합니다.
우리의 노후는 그 누구도
책임져주지 않습니다.
-
보험알려주는남자 김민기 #보험코치김코치
#보험알려주는남자
#보실보실
-
'불평등한 고령화 방지' 보고서에 따르면
한국 66∼75세 노인빈곤율 42.7%(평균 10.6%),
76세 이상은 60.2%(평균 14.4%)로 38개 회원국 중 1위다.
노인빈곤율은 노인가구 중에서
소득이 중위소득의 50%에
미치지 못하는 가구비율이다.
OECD 보고서는 한국 노인빈곤율이
높은 이유로
"국가연금제도가 1988년 출범해
1950년대 출생한 경우 혜택을 받기
어려운 상황이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
교회와 성당에서 주는
500원을 받기 위해
새벽부터 줄을 선다.
지팡이는 아픈 다리를 위한 것이 아니다.
빨리 500원을 받기 위해서다.
노인들은 지팡이를 바닥에 찍으며 질주했다.
노인들은 1500원에 사실상 목숨을 건다
끼니이자 유일한 수입원이기때문이다..
-
지금의 여유로움과
욜로의 생활도 좋지만,
소비를 조금 아껴
지금의 내가 노인이된 나에게
미리 돈을 보내고 있다고 생각하고
조금씩이라도 노후를 준비하셔야합니다.
우리의 노후는 그 누구도
책임져주지 않습니다.
-
보험알려주는남자 김민기 #보험코치김코치
#보험알려주는남자
#보실보실
-
'불평등한 고령화 방지' 보고서에 따르면
한국 66∼75세 노인빈곤율 42.7%(평균 10.6%),
76세 이상은 60.2%(평균 14.4%)로 38개 회원국 중 1위다.
노인빈곤율은 노인가구 중에서
소득이 중위소득의 50%에
미치지 못하는 가구비율이다.
OECD 보고서는 한국 노인빈곤율이
높은 이유로
"국가연금제도가 1988년 출범해
1950년대 출생한 경우 혜택을 받기
어려운 상황이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
교회와 성당에서 주는
500원을 받기 위해
새벽부터 줄을 선다.
지팡이는 아픈 다리를 위한 것이 아니다.
빨리 500원을 받기 위해서다.
노인들은 지팡이를 바닥에 찍으며 질주했다.
노인들은 1500원에 사실상 목숨을 건다
끼니이자 유일한 수입원이기때문이다..
-
지금의 여유로움과
욜로의 생활도 좋지만,
소비를 조금 아껴
지금의 내가 노인이된 나에게
미리 돈을 보내고 있다고 생각하고
조금씩이라도 노후를 준비하셔야합니다.
우리의 노후는 그 누구도
책임져주지 않습니다.
-
보험알려주는남자 김민기 #보험코치김코치
#보험알려주는남자
#보실보실
-
'불평등한 고령화 방지' 보고서에 따르면
한국 66∼75세 노인빈곤율 42.7%(평균 10.6%),
76세 이상은 60.2%(평균 14.4%)로 38개 회원국 중 1위다.
노인빈곤율은 노인가구 중에서
소득이 중위소득의 50%에
미치지 못하는 가구비율이다.
OECD 보고서는 한국 노인빈곤율이
높은 이유로
"국가연금제도가 1988년 출범해
1950년대 출생한 경우 혜택을 받기
어려운 상황이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
교회와 성당에서 주는
500원을 받기 위해
새벽부터 줄을 선다.
지팡이는 아픈 다리를 위한 것이 아니다.
빨리 500원을 받기 위해서다.
노인들은 지팡이를 바닥에 찍으며 질주했다.
노인들은 1500원에 사실상 목숨을 건다
끼니이자 유일한 수입원이기때문이다..
-
지금의 여유로움과
욜로의 생활도 좋지만,
소비를 조금 아껴
지금의 내가 노인이된 나에게
미리 돈을 보내고 있다고 생각하고
조금씩이라도 노후를 준비하셔야합니다.
우리의 노후는 그 누구도
책임져주지 않습니다.
-
보험알려주는남자 김민기 #보험코치김코치
#보험알려주는남자
#보실보실
-
'불평등한 고령화 방지' 보고서에 따르면
한국 66∼75세 노인빈곤율 42.7%(평균 10.6%),
76세 이상은 60.2%(평균 14.4%)로 38개 회원국 중 1위다.
노인빈곤율은 노인가구 중에서
소득이 중위소득의 50%에
미치지 못하는 가구비율이다.
OECD 보고서는 한국 노인빈곤율이
높은 이유로
"국가연금제도가 1988년 출범해
1950년대 출생한 경우 혜택을 받기
어려운 상황이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
교회와 성당에서 주는
500원을 받기 위해
새벽부터 줄을 선다.
지팡이는 아픈 다리를 위한 것이 아니다.
빨리 500원을 받기 위해서다.
노인들은 지팡이를 바닥에 찍으며 질주했다.
노인들은 1500원에 사실상 목숨을 건다
끼니이자 유일한 수입원이기때문이다..
-
지금의 여유로움과
욜로의 생활도 좋지만,
소비를 조금 아껴
지금의 내가 노인이된 나에게
미리 돈을 보내고 있다고 생각하고
조금씩이라도 노후를 준비하셔야합니다.
우리의 노후는 그 누구도
책임져주지 않습니다.
-
보험알려주는남자 김민기

139

2

  • @bo.al.nam 13 January, 2020

    🔥